강아지와 달리 고양이는 인간계에 큰 관심이 없어 보일 때가 많습니다.

그런데 예상외로 한 고양이가 계단에 떨어질 뻔한 아기를 온몸으로 막아낸 이야기가 있어 화제가 된 적이 있습니다.

콜롬비아에 사는 고양이 '가투벨라(Gatubela)'는 1살짜리 아기 (Samuel)이 침대 밖을 엉금엉금 기어 다니는 모습을 소파에 앉아 가만히 지켜보고 있었습니다.

아기 구한 고양이
©'DLore Alvarez' Facebook

그런데 아기가 가파른 계단으로 향하자 가투벨라는 재빨리 달려가 필사적으로 아기를 붙잡아 계단으로 떨어지려는 것을 막았습니다.
아기는 그런 고양이의 행동이 이해가 안되는 듯 몇 번이나 계단쪽으로 기어가보지만 그때마다 고양이는 아기를 밀쳐내며 지켜줍니다.

결국 아기가 방향을 틀어 계단과 멀어진 후에야 고양이는 안심하고 아기와 장난을 치기 시작했습니다.

아기를 구한 고양이
©'DLore Alvarez' Facebook

고양이가 정말 아기를 구하려고 한 것인지 알 수 없지만 고양이의 행동이 아기를 큰 사고의 위험에서 구해준 것은 사실입니다.
이 장면은 아기의 엄마가 어떻게 아기가 높은 침대에서 내려온 것인지 확인하기 위해 CCTV 영상을 확인하던 중 고양이 가투벨라가 아기의 생명을 구했다는 것을 발견하고 가슴을 쓸어내렸다고 합니다.

아기를 구한 고양이
©'DLore Alvarez' Facebook

이들이 공개한 가파른 계단의 사진을 보니 고양이 가투벨라의 재빠른 판단이 얼마나 영웅적인 행동이었는가를 다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혹시나 고양이가 무심하고 이기적이라는 생각을 하고 있었다면 따뜻하고 용감한 고양이의 새로운 모습을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