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 후 운동을 하시거나 늦은 귀가후 피곤해 샤워후에 머리를 안말리고 잠을 청하게 되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요. 머리를 꼭 말리고 자야할 이유가 5가지나 있습니다. 그 이유를 알아볼까요?

1. 탈모

젖은 머리로 자는 경우 혈액순환이 원활히 되지 않고 세균이 번식하기 쉬워져 세균이 영양분을 빼앗아 간다고 합니다. 즉, 건강한 모발이 자랄 수 없는 환경이 되어 버리게 됩니다.

2. 모발 손상

머리카락 표면 보호막인 큐티클은 젖은 상태에서 밖으로 드러나 상하기 쉬운 상태가 됩니다. 젖은 상태로 잠들면 모발 보호막을 없애기 때문에 머릿결을 더욱 상하게 됩니다.

3. 가려움증

젖은 머리로 인해 급격한 온도와 습도 변화 그리고 세균 번식으로 인해 나타나는 증상이 바로 가려움증입니다. 뿐만 아니라 지루성 피부염이 발생할 수 있다고 합니다.

4. 비듬

이어서 머리가 가렵다 보면 잠결에 손톱으로 두피를 마구 긁게 됩니다. 반복적으로 젖은 머리로 잠들면 어느덧 비듬이 생길 수 있습니다.

5. 두통

몸의 급격한 온도 변화는 두통을 유발하는 원인 중 하나입니다. 사람의 몸은 잠들면서 몸의 온도가 상승하게 되는데 젖은 머리로 잠들게 되면 몸의 온도는 높아지고 두피 온도만 낮아져 두통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