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끼 사슴 한 마리가 도로 건너편 숲으로 들어가려다 다가오는 자동차에 겁을 먹고 바닥에 주저앉아 움직이지 않자, 어미 사슴이 다가와 새끼 사슴을 진정시키며 데려가기까지 운전자가 배려하는 아름다운 모습이 담긴 영상이 미국 ‘KIRO7’ 페이스북을 통해 올라와 잔잔한 감동을 주었습니다.

미국 워싱턴주 서부 브레머튼에 있는 한 도로에서 일어난 일입니다. ‘제시 라슨’이란 이름을 가진 한 여성은 차를 타고 어린 딸을 보육원에 맡기고, 직장으로 향하던 길이었습니다. 숲과 숲 사이에 있는 도로 위를 차로 달리고 있었는데, 어미 사슴과 새끼 사슴이 도로 위를 건너가고 있는 모습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운전하던 본인도 깜짝 놀랐지만, 자신보다 훨씬 큰 차량과 기괴한 엔진 소리에 새끼 사슴은 겁을 먹고 그대로 주저앉았습니다. 그리고 건너편 숲으로 들어가려던 어미 사슴은 따라 오지 못하는 새끼 사슴에게 다가가 진정시키며 새끼 사슴이 다시 걸을 수 있게 도왔습니다.

차를 멈춰 선 제시는 자동차의 시동을 끄고 새끼 사슴과 어미 사슴이 안전하게 지나갈 수 있도록 배려했습니다. 그제야 안심이 된 새끼 사슴은 어미 사슴의 도움으로 간신히 일어날 수 있게 되었고, 어미 사슴을 따라 걸어갔습니다.

제시는 사슴이 숲으로 안전하게 들어가는 것을 보고서야 차 시동을 켜고 가던 길을 운전해서 갔습니다.

영상을 접한 많은 네티즌들은 안전하게 새끼 사슴이 걸어간 것에 안도했으며, 끝까지 배려해 준 여성 운전자에게 깊은 감동을 받았습니다.

영상출처: https://www.facebook.com/KIRO7Seattle/videos/2107806862572389/?t=18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