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베스는 LA에서 도로에서 운전 중 예상치 못한 생명체를 만난 생생한 현장을 유튜브에 공개했습니다.

레베스는 친구 테이시를 태우고 시내 운전을 하는 중이었습니다.

.

그때 갑자기 큰 물체가 자동차 보닛 앞 우뚝 섰습니다.

.

주행 중 당혹스러운 일을 겪은 레베스는 침착하게 매가 다치지 않도록 느리게 운전을 했으며 조수석에 앉아있던 테이시는 이 모든 장면을 스마트폰에 찍었습니다.

.

매는 자신의 전용차인양 편하게 앉아있었습니다. 무려 15분간 자리에 앉아있었습니다.

.

그러다 코너를 돌 때 매는 균형을 잃고 비틀거렸습니다. 그리고, 멀리 날아갈 줄 알았는데 운전자를 쏘아보았습니다.

.

운전을 제대로 못한 운전자를 나무라는 눈빛이었습니다.

.

어느새 매와 친구가 된 여성은 손을 흔들었지만 매섭게 쳐다보고 날아 매가 익숙해진 두 여성은 손을 흔들며 자신들을 봐달라고 어필했지만, 매는 이 둘을 무서운 눈매로 노려보다 차를 박차고 날아갔습니다.

.

조수석에 있던 테이시는 신기한 이 상황을 찍은 영상을 유튜브에 올렸고, 많은 이들에게 관심을 받았습니다.

출처: Matt Eddy 유튜브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