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타그램 wonderful.world.pic
 ©인스타그램 wonderful.world.pic

미국에서 일어난 사건입니다. 한 백발의 할머니가 몰래 할아버지 뒤로 다가서고 있어요.


할머니가 할아버지의 목 주변을 서서히 감싸 안는군요.

인스타그램 wonderful.world.pic  할아버지와 할머니의 오랜사랑
 ©인스타그램 wonderful.world.pic

그러더니, 계속해서 할아버지의 목과 가슴을 ‘간질간질’ 간지럽히며 속삭이고 계십니다.


이거 무슨 시츄에이션이죠??

인스타그램 wonderful.world.pic  할아버지와 할머니의 오랜사랑
 ©인스타그램 wonderful.world.pic

할아버지가 놀라서 뒤를 돌아보시니... 와우! 아내였어요~


할머니는 할아버지의 볼에 쪽~ 뽀뽀를 해주십니다.

할아버지께서 아주 감격스러워 하시네요. 아내의 손을 꼭 잡으셔요. 그리고 울고 계세요.

인스타그램 wonderful.world.pic  할아버지와 할머니의 오랜사랑
 ©인스타그램 wonderful.world.pic

아내는 그렇게 말 없이 남편의 목을 부여잡고 포옹해줍니다...

알고보니 할머니가 오랜 시간 병원에 입원하셨데요...

아내의 병세가 도져서 "내 곁을 떠나지 않을까" 노심초사했던 할아버지~

할머니는 그렇게 걱정이 많았던 남편에게 몰래 찾아가 서프라이즈를 해주셨군요.

감격적인 순간입니다!! 두 분은 결혼한 지 60주년이나 되셨다고 하네요.

할아버지와 할머니의 사랑. 앞으로도 장작불처럼 계속 타오르길 기원할게요~

출처 : 인스타그램 wonderful.world.pic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