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12.18 (월)

WCC, 서울에서 '디아코니아협의회' 진행

기독일보 홍은혜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7. 12. 07 21:49  |  수정 2017. 12. 07 21:49

Print Print 글자 크기 + -

울라프 퓍세 트베이트 총무
울라프 퓍세 트베이트 총무.

[기독일보] 세계교회협의회(총무 울라프 퓍세 트베이트, WCC)가 2017년 12월 7일부터 11일까지 서울에서 디아코니아협의회를 진행한다.

이번 협의회에는 WCC 동북아시아 회원교회를 비롯해 아시아기독교협의회(CCA), 세계선교협의회(CWM), 세계교회구호연맹(ACT Alliance), 세계루터교연맹(LWF) 등의 대표자 25명이 참석했다.

한국 측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목사) 국제위원회(위원장 손달익 목사)가 실무를 맡았고, 예장(통합), 감리교, 기장, 성공회, NCCK 대표 등 다수가 참여했다.

NCCK는 이번 회의 목적에 대해 "에큐메니칼 디아코니아(봉사)에 관한 연구문서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공동의 실천을 모색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마련하기 위해서"라고 밝혔다.

이번 협의회를 통해 검토된 문서는 내년 6월 WCC 중앙위원회에 상정해 최종 채택할 예정이다.

한편 7일 오전 9시 30분 기독교회관에서 개회예배를 드렸으며, 8일에는 한신대학교와 서울 동북 4구(노원구, 성북구, 강북구, 도봉구)와 함께하는 “지속가능한 마을 만들기”와 “안산다문화선교센터(감리교)” 등에서 현장 견학 프로그램을 갖는다.

아울러 10일에는 통합, 기장, 성공회에 속한 교회에서 주일예배를 드리고 디아코니아 사역을 경험한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