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05.27 (일)

CCC 대표 박성민 목사 ‘2017한국사회발전대상’ 수상

기독일보 홍은혜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8. 01. 16 06:57  |  수정 2018. 01. 16 06:57

Print Print 글자 크기 + -

박성민 목사
▲박성민 목사 ©기독일보 DB

[기독일보] 한국대학생선교회(CCC) 대표 박성민 목사가 ‘2017한국사회발전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박 목사는 한국신문방송인클럽(이하 한신방, 회장 한창건)이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등 각 부문 중 ‘종교’ 부문 대상 수상자로 선정된 것이다.

박 목사는 한국 최대의 대학생선교단체인 CCC의 한국 대표와 동아시아 대표를 겸임하면서 사랑과 섬김과 희생정신 등 기독교 가치관으로 매년 2만 명의 대학생을 무장시켜 졸업 후 대한민국의 각 영역에 파송해왔다.

지난 2007년에는 부산 벡스코에서 전 세계 121개 국가 1만7천 명의 대학생들이 참석한 CM2007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전 세계 크리스천 대학생들의 네트워크를 통해 국제 교류와 대한민국을 홍보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

또한 매년 여름과 겨울 방학을 이용해 연 3000여 명의 대학생들이 아시아, 중남미, 아프리카를 비롯한 전 세계 국가들에게 선교활동과 함께 봉사활동, 태권도 공연 등을 통한 한국 문화를 알리는 일에 앞장서오고 있다.

이와 함께 우리 사회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랑의 연탄 나누기’, 수해 피해 복구를 위한 자원봉사활동, 광주유니버시아드대회 자원봉사단 활동, 소외된 청소년들을 위한 희망의 멘토링, 일본 구마모토 지진피해 복구 봉사활동, 대북 인도적 지원사업 등을 펼쳐왔다.

특히 어려운 경제 상황에서 생활비와 사역비를 스스로 모금해야 하는 젊은 간사들을 세우기 위해 모금 사역을 위해 국내외 다양한 대상들을 통해 재원을 개발하는데 동분서주하고 있다.

박성민 목사는 “한국사회발전대상을 수상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민족의 심장 같고 새벽이슬 같은 대학생들이 영적으로 깨어나서 민족과 세계의 비전을 품고 미래를 준비하도록 양육하고 도전하는 일을 해왔다.”며 “그동안 누가 알아주지 않더라도 이름 없이 빛도 없이 묵묵히 이 일을 해왔고, 앞으로도 할 것이다. 이 상은 저 개인에게 주는 것이라기보다는 함께 동역하는 사랑하는 간사님들과 2만 명의 CCC 대학생들과 학사 출신 모임인 나사렛형제들을 대신하여 주는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