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06.28 (수)

美 전략폭격기 B-1B 2대 또 한반도 출격

기독일보 하석수 기자 (hss@cdaily.co.kr)

입력 2017. 06. 20 10:42  |  수정 2017. 06. 20 10:42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기독일보=정치] 미국의 전략폭격기 B-1B 랜서 2대가 한반도에 출동해 우리 공군과 연합훈련을 할 것으로 알려졌다.

군의 한 소식통은 20일 "B-1B 2대가 오늘 한반도에 출격해 공군 F-15K와 연합훈련을 한다"면서 "전략폭격기 출동은 북한의 군사적 위협을 억제하기 위한 미국의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B-1B 출동은 문정인 연세대 특임교수가 '북한이 핵·미사일 활동을 중단하면 미국 전략자산 한반도 전개와 한미 연합군사훈련을 축소할 수 있다'고 발언한 이후에 이뤄지는 것이어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일각에서는 미국이 '전략자산 축소' 발언 등에 구애받지 않고 앞으로도 전략무기를 계속 한반도에 투입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조치로 해석하고 있다. 미군은 훈련 일정을 공개할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군 관계자는 "B-1B 출격은 한미간에 예정된 연합훈련 계획에 따른 것"이라고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