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07.17 (화)

2018 한반도 평화와 희망나눔을 위한 기도대성회 열려

기독일보 박용국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8. 05. 18 17:39  |  수정 2018. 05. 19 04:40

Print Print 글자 크기 + -

여의도순복음교회 창립60주년 기념행사 일환

여의도순복음교회가 18일 서울 상암동월드컵 경기장에서 창립 60주년 기념 ‘한반도 평화와 희망나눔을 위한 기도대성회’를 개최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가 18일 서울 상암동월드컵 경기장에서 창립 60주년 기념 ‘한반도 평화와 희망나눔을 위한 기도대성회’를 개최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제공

[기독일보 박용국 기자] 여의도순복음교회(담임 이영훈 목사)가 18일 서울 상암동월드컵 경기장에서 창립 60주년 기념 ‘한반도 평화와 희망나눔을 위한 기도대성회’를 열고 한반도의 평화통일을 기원했다.

전 세계에서 모인 CGI(세계교회성장연구원) 회원과 중화권 기독교인들, 교회 성도 등 6만 60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령님과 동행한 고난과 영광의 60년"(행1:8)이란 주제로 열린 기도대성회에서 이영훈 목사는 개회사를 통해 “지금 우리는 남북정상회담의 결과로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통일을 꿈꾸고 있다. 바로 지금이 우리가 모여서 한반도 평화와 남북통일을 위해 기도할 때”라고 행사취지를 설명했다.

이 목사는 “우리 모두 절대긍정과 절대감사의 신앙으로 무장하여 하나님께 기도할 때 반드시 한반도와 세계에 평화가 임하고 모든 교회가 부흥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이 목사는 ‘성령이 너희에게 임하시면’(행 1:4~8)을 주제로, “60년 전 대한민국은 6.25 전쟁이 남긴 상처와 아픔으로 굶주림과 고통 속에 헤매고 있었으나 전적인 하나님의 은혜와 축복으로 모든 어려움을 극복하고 국민소득 2만8000달러, 세계 10위권의 경제대국으로 성장하는 기적을 체험했다”면서 “이제는 우리의 관심이 개인구원과 축복에 머물러 있는 것이 아니라 사회구원으로 확대되어 소외된 이웃을 돕고 섬김으로써 우리가 받은 축복과 은혜를 나누는 삶을 살자”고 당부했다.

이날 기도대성회는 1부 ‘한반도평화와 안정을 선포하는 장’, 2부 ‘희망을 나눔을 선포하는 장’, 3부 ‘성령충만과 교회의부흥을 선포하는 장’으로 진행됐다.

여의도순복음교회가 18일 서울 상암동월드컵 경기장에서 창립 60주년 기념 ‘한반도 평화와 희망나눔을 위한 기도대성회’를 개최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가 18일 서울 상암동월드컵 경기장에서 창립 60주년 기념 ‘한반도 평화와 희망나눔을 위한 기도대성회’를 개최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제공

3부에서 조용기 여의도순복음교회 원로목사는 ‘야훼의 칼, 기드온의 칼’(삿 7:2)를 주제로, “사무엘상 17장 47절에 여호와의 구원하심이 칼과 창에 있지 아니하고 전쟁은 여호와께 속해 있다고 기록되어 있다“며 ”우리가 할 일은 하나님을 믿고 기도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조 원로목사는 “우리는 늘 깨어서 기도해야 한다”면서 “나의 갈증보다 하나님의 갈증을 앞세울 때 교회는 부흥하고 성령 충만한 기적을 체험하게 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 중, 조용기 여의도순복음교회 원로목사는 세계 하나님의 성회 총재 프린스 구네라트남 목사(CGI 이사)로부터 감사패를 수여받았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평양조용기심장전문병원 건축 기금과 감사저금통 희망나눔 기금 협약식, 희망나눔 기금 전달식을 가졌다.

한편 이날 예배에는 윌프레도 초코 데 헤수스 목사(New Life Covenant Ministries), 트럼프 미대통령의 복음주의자문 위원장인 폴라 화이트 목사(New Destiny Christian Center), 장 마오송 목사(대만 목회자 연합), 리처드 버날 목사(쥬빌리크리스천 센터 담임/CGI 이사) 등 정상급의 세계 지도자들과 각 교계 지도자들이 대거 참여 하였고 50여 군데의 방송 언론매체가 참여하였다.

조용기 여의도순복음교회 원로목사(가운데)가 세계 하나님의 성회 총재 프린스 구네라트남 목사(CGI 이사)로부터 감사패를 수여받고 있다.
조용기 여의도순복음교회 원로목사(가운데)가 세계 하나님의 성회 총재 프린스 구네라트남 목사(CGI 이사)로부터 감사패를 수여받고 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제공

관련기사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