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8.01.23 (화)

'2017 ASIAN-PACIFIC CHRISTIAN BROADCASTERS SUMMIT' 열린다

기독일보 이나래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7. 12. 07 21:15  |  수정 2017. 12. 07 21:15

Print Print 글자 크기 + -

2017 ACBS 포스터 (2017.12.06 ver.)

[기독일보] 아시아-태평양 지역 기독교 방송사 대표들이 ‘기독교 방송 미디어의 선교 사명’을 공유하고,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한국에 모인다. 오는 12월 14일(목)부터 16일까지 3박 3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될 '2017 ASIAN-PACIFIC CHRISTIAN BROADCASTERS SUMMIT'에 참가하기 위해서다.

CTS기독교TV의 주최로 열리는 이번 '2017 ASIAN-PACIFIC CHRISTIAN BROADCASTERS SUMMIT'(이하 ‘ACBS’)에는 인도네시아 LIGHT MEDIA의 웨슬리 파라팟 회장, 대만 GOOD TV의 슈 원 예 부사장를 비롯해 대만의 Overseas Radio & TV, Inc, 인도네시아 PIJAR TV, 파키스탄의 Issac TV, 말레이시아 CBN ASIA, 필리핀 TBN ASIA, 홍콩 The Media Evangelism Limited 등의 기독교 방송사 대표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ACBS’는 첫날 개회 예배를 시작으로 사흘 동안 주제별 발제와 토론 등 내실 있는 프로그램들로 진행될 예정이다. 둘째 날에는 ‘기독교 방송 미디어의 선교 사명’을 공유하고 협력 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심도 깊은 논의들이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다음 세대’, ‘뉴미디어 전략’과 같이 교회와 기독교 방송사가 동시에 직면하고 있는 사회적 변화에 대한 대응책을 찾기 위한 주제와 함께, ‘지역 교회와의 네트워킹’, ‘콘텐츠 제작’처럼 보다 구체적이고 현실적인 주제들이 다뤄질 예정이다. 주제별 발제와 그에 이은 토론을 통해 어떤 아이디어와 제안이 도출될 것인지 기대를 모으는 대목이다.

이번 ‘ACBS’의 성과는 참가한 기독교 방송사들 간의 MOA(memorandum of agreement)에 담길 예정이다. MOA 체결을 계기로 아시아-태평양 지역 기독교 방송사들은 콘텐츠 교류와 공동제작, 기독교 콘텐츠 어워즈, 미디어 선교를 위한 사업 등에 공동의 노력을 기울인다는 계획이다.

행사의 마지막 날에는 판문점 일대를 방문해 남북한의 분단 현실을 이해하는 시간을 갖는 한편, CTS 주최로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2017 월드기네스 오케스트라 합동연주회'를 관람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행사를 주최하는 CTS기독교TV의 감경철 회장은 “'2017 ACBS'는 다양한 역사적 배경과 정치 · 경제 · 사회 · 환경 속에서 ‘방송 미디어 선교’라는 공통분모를 가진 아시아-태평양 지역 사역자들이 공식적으로 함께 모이는 첫 자리”라고 역사적인 가치를 강조했다.

또 “아시아-태평양 지역 기독교 방송사 간 교류와 파트너십 강화, 미디어 선교 전략 모색을 통해 하나님 나라를 확장해 가고 미디어를 통한 다음세대 선교, 세계 복음화에 실질적인 열매를 맺어가길 기대한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