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 hit counter
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01.18 (수)

한화 3남 김동선 기소의견 검찰 송치

기독일보 하석수 기자 (hss@cdaily.co.kr)

입력 2017. 01. 11 11:20  |  수정 2017. 01. 11 11:20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기독일보=사회] 술에 취해 주점 종업원을 때리고 순찰차를 파손한 혐의로 구속된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셋째 아들 김동선(28)씨가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김씨를 특수폭행, 공용물건손상, 업무방해 혐의로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11일 밝혔다.

김씨는 이달 5일 오전 3시 30분께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한 주점에서 만취 상태로 종업원들을 폭행하는 등 난동을 부린 혐의를 받는다. 마시던 위스키병을 종업원 얼굴을 향해 휘둘러 위협하기도 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에 연행되는 과정에서는 저항하며 순찰차 좌석 시트를 찢는 등 차량을 손상한 것으로 드러났다. 파출소·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으면서도 욕설하는 등 소란을 피웠다고 경찰은 전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