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9.03.25 (월)

한동대, 2019년 통일교육 선도대학 사업 선정

기독일보 조은식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9. 03. 05 15:51  |  수정 2019. 03. 05 15:51

Print Print 글자 크기 + -

한동대 장순흥 총장과 교무위원들이 파주 임진각에서 통일준비 워크숍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동대 장순흥 총장과 교무위원들이 파주 임진각에서 통일준비 워크숍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동대

[기독일보 조은식 기자] 한동대학교가 통일부가 주관하는 `2019년 통일교육 선도대학 사업`에 2월 28일 선정되었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한동대는 연간 1억 7천만 원을 지원받게 된다. 지원 기간은 총 4년으로 2년 뒤 중간평가가 이뤄질 예정이다. 지원금은 ▶통일교양교육 강화 ▶통일전공트랙 개발 ▶평양과기대와 협력 ▶지역 및 글로벌 통일 네트워크 구성 ▶통일 빅데이터센터 설립 및 확산 등에 사용될 계획이다.

‘통일교육 선도대학’ 사업은 통일교육을 선도적으로 시행하는 대학을 육성하여 통일교육의 우수모델 개발 및 확산을 목적으로 한다. 2016년 최초로 6개 대학 선정이 선정된 데 이어 올해 한동대, 강원대, 인제대 3개교가 추가로 선정됐다.

한동대 장순흥 총장은 2014년 취임 이후 ‘세상을 바꾸는 10대 프로젝트’ 중 하나로 ‘통일한국 프로젝트’를 내걸고 2015년 전담조직인 ‘한동통일한국센터’를 설립하였다. 2018년에는 평양과기대와 실질적으로 협력하고 DMZ 통일센터 조성 MOU를 체결하는 등 지속해서 통일한국 사업을 펼쳐왔다.

한편 박영춘 한동대 통일한국센터장은 “이번 사업 선정을 통해 한동대가 통일한국을 준비하는 대학, 시대적 사명을 좇아 세상을 변화시키는 한동대학교로서 통일교육에 선도적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