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11.25 (토)

한동대, '스승의 날' 풍경 속으로

기독일보 오상아 기자 (saoh@cdaily.co.kr)

입력 2017. 05. 19 01:25  |  수정 2017. 05. 19 01:25

Print Print 글자 크기 + -

 

한동대 스승의 날
▲ 한동대 홍보단 나누미 학생들이 총장실 문 꾸미기를 마친 후 장순흥 총장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었다. ©한동대

[기독일보=사회] 한동대학교(총장 장순흥)는 매년 스승의 날을 앞둔 전날 밤이면 온 학교가 분주하다.

스승의 날을 앞두고 이날 학생들이  존경과 고마운 마음을 담아 교수 연구실의 문을 밤늦게까지 정성껏 꾸미기 때문이다. 

한동대는 1995년 개교 이래로 한 명의 담임 교수와 1학년부터 4학년까지 다양한 전공을 가진 30여 명의 학생이 한 팀을 이뤄 1년간 공동체 생활을 하는  '팀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15일 스승의 날 당일에는 팀 교수를 찾아가 스승의 은혜를 부르며 준비한 이벤트로 사제간의 정을 나눈다. 팀 교수 외에도 학생들은 각자의 전공 교수, 동아리 담당 교수 등을 위한 감사의 마음도 전한다.

한동대 홍보단 나누미 학생들은 장순흥 총장의 사무실 문을 장식했다. 장순흥 총장은 스승의 날 자신의 SNS에 "참 감사하고 또 기쁜 마음이다"며 "저를 위해 '스승의 은혜'를 부르며 축복해준 학생 여러분, 그리고 우리 한동의 소중한 한 명 한 명 학생 여러분, 모두 사랑하고, 또 축복한다"고 글로 마음을 표현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