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08.15 (수)

한국구세군 110주년 맞아 기념 방한하는 국제구세군 안드레 콕스 대장

기독일보 박용국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8. 06. 08 10:05  |  수정 2018. 06. 09 06:05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국제구세군 안드레 콕스 대장
국제구세군 안드레 콕스 대장. ©구세군 제공

[기독일보 박용국 기자] 한국구세군(사령관 김필수)은 개전(開戰) 110주년을 맞아 6월 22일부터 7월 5일까지 ‘한국구세군 110주년 기념대회’를 연다고 밝혔다.

기념대회 중에는 전국 4개 장소에서 기념예배가 열리며, 국제구세군 대장(大將) 안드레 콕스(André Cox)가 한국을 방문하여 기념 예배를 인도한다.

국제구세군 대장 안드레 콕스는 1979년 구세군 사관으로 임관하여 핀란드-에스토니아, 남아프리카, 영국 구세군 사령관 등을 역임했으며, 2013년부터 제20대 국제구세군 대장으로 사역하고 있다.

안드레 콕스 대장의 임기는 오는 2018년 8월 2일까지로, 이후 현 국제구세군 참모총장인 브라이언 패들이 제21대 국제구세군 대장으로 사역하게 된다.

한편 한국구세군 110주년 기념대회 예배 일정은 다음과 같다. ▶청소년비전축제 (6/23 토 구세군아트홀) ▶서울ㆍ남서울 연합예배 (6/24 일 연세대학교 대강당) ▶전국연합사관회 (6/25 월 백화산 수련원) ▶지방연합예배 (6/26 화 한남대학교 대강당)

관련기사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