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11.25 (토)

한국교회 한 목소리로 '동성애' 반대한다

기독일보 이나래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6. 12. 20 05:37  |  수정 2016. 12. 20 08:57

Print Print 글자 크기 + -

19일 낮 한국교회동성애대책협의회 출범감사예배 드려

한국교회동성애대책협의회 출범감사예배를 마치고.
한국교회동성애대책협의회 출범감사예배를 마치고. ©홀리라이프 대표 이요나 목사 제공

[기독일보 이나래 기자] 한국교회 동성애 반대 대책에 대한 하나된 목소리를 내고자 한국교회동성애대책협의회(대표회장 소강석 목사, 이하 한동협)가 19일 낮 쉐라톤 서울 팔레스 강남호텔에서 “동성애는 인권이 아닙니다!”란 주제로 출범감사예배를 드리고 그 시작을 알렸다.

동대협은 결의문을 통해 "한국교회가 더 강력하고도 효과적인 동성애 대책 활동을 할 것을 요구하고 있는 바, 이를 위해 우리는 한국교회를 대표하는 단일한 동성애 대책 실행 조직을 구성해 동성애 대책 관련 전문 분야의 전문가들과 긴밀히 협력해 동성애 반대 활동을 전개 한다"고 밝히고, "오늘 한국의 주요 모든 교단 교회들이 연합해 한기총 한교연 한장총과 협력 하에 동대협을 발족 한다"고 전했다.

한동협 대표회장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는 인사말을 통해 "한국교회를 무너뜨리려는 안티기독교 세력 배후에는 네오-마르크스주의가 있는데, 그들의 가장 큰 무기는 동성애"라며 "한국교회가 동성애 문제를 제대로 대처하지 못한다면, 유럽 교회들처럼 사멸할 것"이라 주장했다. 더불어 동성애 문제가 진리를 지키기 위한 '영적 전쟁'이라 칭한 그는 한동협이 이 문제에 대한 총사령본부가 되길 소망했다.

한동협은 향후 ▶목회자와 성도를 위한 지원활동으로 제1회 '기독교 동성애 대책 아카데미'(기동아)를 열고 ▶차세대 지원활동으로 초중고 교과서 동성애 옹호 및 미화 부분 삭제 개선과 대학생 청년 반동성애 역량 향상 지원 사업을 벌이기로 했다. 또 ▶법률 정책 지원활동으로 동성애 반대 국제대회의 개최와 ▶국민운동지원활동으로 서울광장의 동성애 축제 반대 국민대회 등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예배에서는 김선규 목사(예장합동 총회장)가 설교하고, 그간 반동성애 운동에 앞장서 왔던 김승규 장로(전 법무부장관)가 격려사를, 이어 홍문종 의원(새누리당) 윤상현 의원(새누리당) 등이 축사를 전했다. 특히 국회의원들은 국회에서 절대 동성애 관련법이 통과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하기도 했다. 또 한동협 국제본부장과 국내본부장은 각각 이용희 교수(에스더기도운동 대표)와 최충하 목사(예장대신 전 총무)가 맡았다.

관련기사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