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07.18 (수)

펜스 美부통령 "北, 자국민 고문하고 굶기는 정권"

기독일보 하석수 기자 (hss@cdaily.co.kr)

입력 2018. 02. 09 15:34  |  수정 2018. 02. 09 15:34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기독일보=정치]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방한 이틀째인 9일 평택의 해군 2함대 사령부를 방문한 자리에서 북한에 대해 "자국 시민들을 가두고, 고문하고 굶주리게 하는 정권"이라고 칭하며 북한 인권 문제를 강도 높게 지적했다.

평창 동계올림픽 개회식 참석차 미국 대표단을 이끌고 방한중인 펜스 부통령 내외는 이날 경기도 평택시 소재 해군 2함대 사령부를 방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최근 국정연설 때 거론돼 화제가 된 지성호 씨 등 탈북자 4명을 면담하는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

펜스 부통령은 35분 가까이 이뤄진 면담을 마무리하며 "이 사람들과 그들의 삶이 증언하듯, 그것(북한)은 자국 시민들을 가두고, 고문하고 굶주리게 하는 정권"이라고 말했다. 또 "모든 세계가 오늘 밤 북한의 '매력 공세'(a charm offensive)를 보게 될 것"이라면서 "그러나 오늘 우리는 진실이 전해지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생각을 했다"고 지적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