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09.25 (월)

제 97주년 3.1절 기념식에서 이영훈 목사의 조부 故 이원근 장로‘독립유공자 포상’

기독일보 이나래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6. 03. 02 06:53  |  수정 2016. 03. 02 06:53

Print Print 글자 크기 + -

이번 기념식에서 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 이영훈 목사의 조부인 고 이원근 장로가 독립유공자 포상을 받았다.
3.1절 기념 행사에서 박근혜 대통령을 비롯한 행사 참석자들이 태극기를 흔들고 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기독일보 이나래 기자] 국가보훈처(처장 박승춘)는 3월 1일 제97주년 3․1절을 맞아 세종문화회관 대강당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철원군수를 향해 만세시위 참여를 외치며 독립만세를 부르다가 체포되어 옥고를 치른 김경순 선생 등 65명의 순국선열과 애국지사를 포상식을 가졌다.

이번에 포상되는 독립유공자는 건국훈장 47명(애국장 28, 애족장 19), 건국포장 8명, 대통령표창 10명이다. 훈․포장과 대통령표창은 제97주년 3․1절 중앙기념식장과 지방자치단체가 주관하는 기념식장에서 유족에게 수여되었다. 이번 포상자 65명 중 국가보훈처가 일제의 행형기록과 정보문서, 신문기사 등 각종 문헌자료를 분석하고 현지조사를 실시하여 자체 발굴․포상하게 된 독립유공자는 58명이다.

이로써 독립유공자로 포상을 받은 분은 1949년 포상이 시작된 이래 건국훈장 10,497명, 건국포장 1,150명, 대통령표창 2,682명 등 총 14,329명에 이른다. 앞으로도 국가보훈처는 독립기념관, 국사편찬위원회, 국가기록원, 지방자치단체, 문화원 등과 사료수집 협조 체제를 더욱 공고히 하고 국외 소장 자료를 지속적으로 수집함으로써 알려지지 않은 독립유공자를 발굴하는데 더욱 노력해나갈 계획이다.

이번 기념식에서 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 이영훈 목사의 조부인 고 이원근 장로가 독립유공자 포상을 받았다.
©여의도순복음교회

특히 이번 기념식에서 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 이영훈 목사의 조부인 고 이원근 장로가 독립유공자 포상을 받았다. 이목사의 조부인 고 이원근 장로는 젊은 시절 나라의 독립을 위해 젊음을 다 바쳐 독립운동을 펼쳤고, 특히 1948년 제주 4·3사건으로 제주도의 교회들이 대부분 전소되었을 때 남원교회 및 표선교회를 창립과 재건하였고, 기도처 등을 설립하여 교회 재건운동에 헌신하기도 했다.

한편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이영훈 목사는 한국 기독교에 대한 올바른 역사적 재평가를 위해 ‘역사바로세우기’에도 힘을 쏟고 있다. 이 대표회장은“역사바로세우기는 한국교회가 구한말 개화기에 정치, 교육, 의료, 문화 등 사회 전반에 걸쳐 지대한 영향을 끼쳤음에도 역사교과서 내 서술비중이 (타종교에 비해) 현저히 낮은 것을 시정하고 제자리를 찾기 위한 운동”이라며 이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故 이원근 장로는

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 이영훈 목사의 조부인 고 이원근 장로
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 이영훈 목사의 조부인 故 이원근 장로. ©여의도순복음교회 제공

이원근 장로는 1889년 10월27일 황해도 장연군 장연면 칠남리 중7동에서 선친 이재식공과 자당 이재은님의 독자로 출생했다. 7세때 아버지를 여의고 편모슬하에서 사랑과 엄격한 교육을 받으시면서 성장했다. 그는 1919년 3월 기미년 독립만세운동이 전국적으로 파급될 때 황해도 장연군에서 독립만세운동에 참여하였다가 투옥되어 6개월 형의 옥고를 치르게 되었다. 해방 후에는 장연군 건국준비위원회의 위촉으로 건국준비위원으로 활동하였고, 국가를 섬기며 사회질서회복을 위해 힘써 일했다.

한국전쟁 발발 후에는 제주도로 내려가 4.3공비사건으로 대부분의 교회가 전소되었을 때, 남원교회, 표선교회 등을 창립, 재건하였으며, 기도처 등을 설립하여 교회 재건에 힘을 쏟기도 했다. 노년기에는 순복음중앙교회(현 여의도순복음교회)에 출석하였으며, 원로 조용기 목사를 통해 은혜을 받으며 신앙생활을 하다 1973년 3월12일 저녁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 그는 슬하에 4남5녀를 두었다.

장남 이경화장로 방복삼권사(방지일목사 고모)
차남 이경선장로 김선실전도사(부친 김종삼목사 평양신학교 8회 졸업생, 황해도 장연에서 목회)
삼남 이경준장로(신현균목사 신학교 동기, 부산 광안교회 담임, 부산 동노회장, 해외선교부장 역임시 마카오 신학교 설립)
사남 이경섭장로(캐나다 토론토 한빛교회 장로, 연변 과기대 교수)
장녀 이경신권사
차녀 이경옥집사 조한성집사
삼녀 이경실집사 윤명호목사(곽선희목사 신학교동기, 서울 한양교회, 워싱톤 중앙장로교회, 뉴저지 성은교회 담임)
사녀 이경숙권사 이달영장로
오녀 이경일권사 연보현장로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