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09.24 (일)

제네시스·에쿠스도 결함…정부, 현대차에 리콜 요구

기독일보 하석수 기자 (hss@cdaily.co.kr)

입력 2017. 04. 11 12:55  |  수정 2017. 04. 11 12:55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기독일보=자동차] 현대기아자동차의 세타2 엔진 장착 차량에 대한 리콜 결정이 내려진 데 이어 제네시스·에쿠스 6만8천대에서도 엔진 관련 부품 결함이 발견돼 정부가 리콜을 요구한 것으로 확인됐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28일 현대차에 제네시스·에쿠스 등 제작 결함이 확인된 4건에 대해 '30일 이내에 리콜하라'고 통보했다"며 "이 기간 자발적 리콜이 이뤄지지 않으면 강제 리콜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통상 정부는 결함 여부를 조사한 뒤 자동차 전문가, 소비자 단체 등으로 구성된 제작결함심사평가위원회에 조사 결과를 상정해 리콜이 필요한지를 결정한다.

리콜이 필요하다고 판단하면 제작사에 통보해 '30일 이내에' 리콜계획서를 내라고 요구한다.

이후 제작사가 소명 요청을 하면 10일간의 여유 기간을 더 줬다가 끝까지 자발적 리콜이 이뤄지지 않으면 강제 리콜 절차에 돌입한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