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03.29 (수)

서울 재건축 아파트값 4개월 만에 최고 상승

기독일보 하석수 기자 (hss@cdaily.co.kr)

입력 2017. 02. 17 13:18  |  수정 2017. 02. 17 13:18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기독일보=경제] 서울 강남권 재건축 사업 추진이 속도를 내면서 재건축 가격 주간 상승 폭이 작년 10월 중순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17일 부동산114 조사에 따르면 이번 주 서울의 재건축 아파트 가격이 지난주 대비 0.28% 올랐다. 이는 지난해 10월 14일 조사(0.42%) 이후 4개월 만에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한 것이다.

관리처분총회를 앞둔 강남구 개포 주공1단지나 강동구 둔촌 주공 등이 강세를 보이고 있고, 서초구 반포 주공1단지와 잠실 주공5단지 등의 재건축 사업이 속도를 내면서 가격 상승 폭이 커졌다.

재건축 아파트값 강세로 서울 전체 아파트값 상승률도 0.06%로 지난주(0.02%) 대비 오름폭이 확대됐다.

구별로는 강남(0.17%)·송파(0.17%)·관악(0.16%)·중구(0.12%)·중랑(0.08%)·구로구(0.07%) 순으로 매매가격이 상승했다.

경기·인천의 아파트값은 보합세가 이어졌고 신도시 아파트값은 4주 연속 보합을 멈추고 0.01% 상승했다.

신도시는 일산(0.05%)·분당(0.03%)·동탄(0.03%) 등이 상승했고 김포한강(-0.05%)·중동(-0.05%)·산본(-0.05%)은 소폭 하락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