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11.17 (토)

경찰, 성폭행 의혹 이윤택 압수수색

기독일보 하석수 기자 (hss@cdaily.co.kr)

입력 2018. 03. 12 17:50  |  수정 2018. 04. 26 16:58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기독일보=사회] 경찰이 극단 단원들에게 성폭력을 가한 의혹을 받는 연극연출가 이윤택 전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 주거지와 극단 본부를 압수수색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이달 11일 서울 종로구에 있는 이 전 감독의 주거지와 경남 밀양연극촌 연희단거리패 본부 등을 압수수색해 이 전 감독의 휴대전화와 수사 관련 자료 등을 압수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은 휴대전화에 대한 디지털 포렌식 작업 등을 통해 이 전 감독이 단원들에게 성폭력을 가하는 과정에 위력 등이 작용했는지를 확인할 계획이다.

경남 김해의 도요연극스튜디오와 서울 종로구 30스튜디오도 압수수색 대상에 포함됐다.

관련기사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