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05.28 (월)

UN "위안부 사죄하라" vs 日"부끄러울 것 하나 없다"

기독일보 하석수 기자 (hss@cdaily.co.kr)

입력 2017. 11. 17 15:58  |  수정 2017. 11. 17 15:59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기독일보=국제] 일본 정부 관계자가 전날 유엔 인권이사회가 일본군 위안부 문제에 대해 사죄하고 보상하라는 권고를 내린 데 대해 "부끄러울 것이 하나도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교도통신이 17일 보도했다.

오카무라 요시후미(岡村善文) 일본 정부 대표는 전날(현지시각) 유엔 유럽본부가 있는 스위스 제네바에서 일본 기자들에게 "한국과 중국에 의한 위안부 문제 항목과 미국 등이 요구한 보도의 자유 관련 항목에 대해 검토하겠지만, 개인적으로는 무엇도 부끄러워할 상황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권고 내용을 하나하나 자세히 조사해 내년 2~3월의 인권이사회 개최까지 수락 여부를 판단하겠다"고 덧붙였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