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11.14 (수)

예성, 경기도 양평에서 '숲속 목회자 회복' 세미나실시

기독일보 노형구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8. 11. 10 23:34  |  수정 2018. 11. 10 23:34

Print Print 글자 크기 + -

2018 차세대 목회자 세미나 중 세번째 세미나

예성 숲속 목회자 세미나
©예성총회

[기독일보 노형구 기자] 예수교대한성결교회(총회장 윤기순 목사) 총회장 공약사항으로 시행하고 있는 '2018 차세대 목회자 세미나' 중 세번째 세미나인 '숲속 목회자 회복 세미나'가 11월 5일부터 7일까지 2박 3일 간 경기도 양평 시냇가푸른나무교회(신용백 목사) 수양관인 숲속작은나라에서 실시됐다.

특히 이번 마지막 세미나는 4050 개척목회자, 개척 후 5년 이상 된 담임목회자로 목회사역에 지친 30여명의 목회자들을 초청했다. 개척 목회자들이 회복되어 다시 도전할 수 있도록 하는 데에 초점을 맞추고, 목회자들과의 대화, 편안한 휴식, 찬양, 개인묵상, 숲속산책, 톡톡톡이라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돼 눈길을 끌고있다.

그리고 류우열(나의 개척목회 이야기), 이강춘(도전톡), 강철구(나의 목회 이야기), 최종인(나의 회복목회 이야기), 신용백(나의 소명목회 이야기), 전승학(도전톡), 김상렬(나의 순종목회 이야기) 목사가 세미나 강사로 나섰으며, 김정택 단장(SBS 오케스트라)이 첫째날 밤 힐링콘서트를 맡아 진행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