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06.25 (일)

여의도순복음교회, 제43회 순복음세계선교대회 개최한다

기독일보 홍은혜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7. 05. 17 16:31  |  수정 2017. 05. 17 16:31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기독일보] 여의도순복음교회(담임 이영훈 목사)가 오는 24일 제43회 순복음세계선교대회(이하 선교대회)를 개최한다.

(재)순복음선교회와 여의도순복음교회가 주최하고 여의도순복음교회 선교국이 주관하는 이번 선교대회는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여의도순복음), 여의도지방회, 영목회의 후원 속에 약 610여명 선교사와 가족들이 모국을 방문하며 세계선교를 위한 재충전의 시간을 가지게 된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일찍부터 세계선교의 꿈을 품고 전 세계에 선교사를 파송하였으며, 해마다 개최하기 시작한 선교대회는 어느덧 43회를 맞이하게 됐다.

금년 선교대회는 "섬김의 선교, 주님의 마음으로"라는 주제로 24일 오전 10시 30분 여의도순복음교회 대성전에서 (재)순복음선교회 이사장이자 여의도순복음교회 당회장 이영훈 목사와 (재)순복음선교회 총재이자 여의도순복음교회 원로목사인 조용기 목사를 주 강사로 시작된다.

선교대회는 원주민 선교사들의 선교 사역 보고, 선교특집 영상, 이영훈 목사와 조용기 목사의 설교와 권면, 제목기도, 원주민 선교사 찬양팀의 특송, 선교사 감사패 시상식 등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후 24일부터 26일까지는‘전체 선교사 수련회’가 영산수련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2박 3일의 수련회는 선교사들의 지친 몸과 마음에 휴식을 주고 성령으로 충만하여 질 수 있는 시간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선교사 수련회가 끝나는 26일에는 참가자 전원이 함께 여의도순복음교회로 이동, ‘선교사와 함께하는 미스바 철야 기도회’에 참여할 예정이다.

26일 저녁 8시 30분부터 다음날 새벽 1시까지 열리는 미스바 철야기도회는 선교대회의 백미로 1부 예배가 드려진 후 진행되는 2부 순서는 여의도순복음교회의 성도들과 선교사들이 하나되어 여러 가지 기도제목을 놓고 전 세계와 대한민국을 위하여 간절히 기도하는 시간이다.

이번 미스바 철야기도회는 선교사들을 위로하는 위로음악회와 박종호 장로의 간증집회로 문을 연뒤, 1부 이영훈 목사가 인도하는 성령대망회, 2부 미스바 기도회로 진행된다. 미스바 기도회 시간에는 탄압받는 선교지를 위해, 목숨 걸고 헌신하는 선교사들과 그들의 가족들을 위해, 또 몸 된 교회를 위해 기도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또한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하는 '순복음 시니어 포럼'도 진행된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선교국에서는‘순복음 선교전략 2025’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2015년에 순복음 시니어 원주민 선교사들을 대상으로 제1회 순복음 시니어 포럼을 시작했으며, 2016년에는 교민 목회자를 대상으로 제 2회 시니어 포럼을 개최했던 바 있다.

이번‘제3회 순복음 시니어 포럼’는 5월 31일~6월 1일까지 양일간 교민목회 전략과 제자교육을 통한 선교사역 등 다양한 주제를 놓고 세미나 및 소그룹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교회 측은 "이번 대회를 통해 순복음의 선교사역이 더욱 단단하게 세워질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