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08.21 (화)

"수고했어, 토닥토닥"... 서로의 격려가 100km 완주 가능케

기독일보 이나래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8. 08. 06 11:10  |  수정 2018. 08. 07 11:10

Print Print 글자 크기 + -

월드비전, '제3회 꿈꾸는아이들 국토대장정' 해단식

월드비전 국토대장정 해단식
©월드비전

[기독일보 이나래 기자] 국제구호개발NGO월드비전은 3일(금) ‘제3회 꿈꾸는아이들 국토대장정’을 마치고 여의도에서 해단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30일 강원도 삼척에서 출발한 이번 국토대장정에는 총 300명의 월드비전 꿈꾸는 아이들 사업 참여 아동이 참가했다. 아동들은 삼척, 동해, 강릉, 대관령을 거쳐 여의도까지 4박 5일간 총 100km를 걸었다. 하루 평균 20km를 걷는 행군 끝에 참가 아동 전원이 완주에 성공했다.

해단식에는 양호승 회장을 비롯하여 김순이 국내사업본부장 등이 참석해 대장정을 마치고 돌아온 단원들을 환영하고 기념 메달과 배지를 수여했다.

또한, 이번 국토대장정의 3일 차 오후 행군 코스인 ‘Global 6K for Water’ 미션 구간을 참가 아동 전원이 완주함에 따라, 1km당 3,000원씩 적립되어 총 540만 원이 월드비전 아프리카 식수위생 프로젝트에 전달될 예정이다.

월드비전 국토대장정 해단식
©월드비전

대장정에 참가한 한 아동은 “힘들거나 지친 순간도 있었지만, 친구들과 함께하는 도전을 포기하고 싶지 않았다”며, “앞으로 무엇이든지 해낼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겼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양호승 회장은 “무더운 날씨에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무사히 완주해 준 아이들이 기특하면서도 고맙다”며, “이번 국토대장정을 계기로 아이들이 자신의 꿈을 향해서도 끊임없이 도전해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꿈꾸는아이들 국토대장정’은 국내 취약계층 아이들이 자신의 꿈을 찾아 도전할 수 있도록 돕는 월드비전 ‘꿈꾸는아이들’ 사업의 일환이다. 월드비전은 아이들 스스로 한계를 극복하고 성공하는 과정에서 자신감과 성취감을 느낄 수 있도록 2년마다 국토대장정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월드비전 국토대장정 해단식
©월드비전

관련기사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