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12.18 (월)

성락교회 김기동 목사 측 지역민심 선점…개혁 측은 가두 시위

기독일보 박용국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7. 11. 28 23:57  |  수정 2017. 11. 29 09:42

Print Print 글자 크기 + -

성락교회 김기동 목사 측이 개최한 '2017 성락인 헌신 페스티벌'
성락교회 김기동 목사 측이 개최한 '2017 성락인 헌신 페스티벌'

[기독일보 박용국 기자] MBC "그것이 알고 싶다"로 잘 알려지게 된 서울성락교회 사태. 김기동 목사 측과 개혁 측이 여전히 자신들의 주장을 펼치며 평행선을 달리고 있는 가운데, 김 목사 측이 선한 일을 도모해 지역사회 민심을 선점했다.

지난 11월 25일과 26일, 서울성락교회 크리스천세계선교센터에서는 축제의 장이 열렸다. 바로 ‘2017 성락인 헌신 페스티벌’이다. 김 목사 측은 “교회의 분열 사태에 직면한 성도들이 교회를 재건하고 지키기 위해 자발적으로 실시한 교회 재건 운동의 일환”이라 밝히고, 교회 창립 48주년을 맞아 처음으로 진행된 행사라 전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 성 구로구청장과 조길형 영등포구청장, 박용순 구로구의회 의장과 이용주 영등포 구의회 의장, 강요식 자유한국당 당협 위원장 등 정관계 인사도 참석했으며, 인근 불우 이웃(소년소녀가장, 독거노인, 장애우)을 위한 쌀과 후원금 전달식 등이 진행됐다.

특히 프로그램으로는 먹거리 장터와 의류, 주방용품, 난방용품, 화장품, 디퓨져 등을 구매할 수 있는 바자회, 어린이들을 위한 키즈파크, 다양한 볼거리로 구성된 공연, 미니 카페와 꽃시장 등이 준비됐다. 당일 온수매트는 개장 5분만에 판매 완료됐고, 이어 화장품과 가방류도 판매 1~2시간 내에 모두 소진됐으며,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잔여 품목이 없을 정도로 많은 인원이 방문해 성황리에 판매가 완료됐다고 한다.

성락교회 김기동 목사 측이 개최한 '2017 성락인 헌신 페스티벌'
성락교회 김기동 목사 측의 '2017 성락인 헌신 페스티벌' 커팅식.

한 지역주민은 "지역사회에 이와 같은 문화축제로 기여해 교회에 많은 기대가 된다"고 했다. 김 목사 측은 "교회 내의 분열과 갈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중이지만, 성락교회의 성도들은 교회의 재건을 위함과 동시에 지역 사회의 발전을 돌아보는 데에 힘쓸 예정"이라 했다.

한편 개혁 측은 26일 교인총회를 개최한 후 행사장인 크리스천세계선교센터까지 가두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이들은 김 목사를 비판하는 피켓을 들고 행진하며 시민들에게 성락교회가 새롭게 거듭나겠다고 외치기도 했다.

 

관련기사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