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07.16 (월)

성누가회, 제3차 대한기독의료인 리더십세미나 성료

기독일보 홍은혜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6. 08. 24 22:21  |  수정 2016. 08. 24 22:21

Print Print 글자 크기 + -

행사를 마치고 성누가회 임원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행사를 마치고 성누가회 임원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성누가회 제공

[기독일보 홍은혜 기자] 성누가회(대표 신명섭)가 "성경적이고 과학적인 한방여성의학"이란 주제로 '제3차 대한기독의료인 리더십세미나'를 개최했다.

안암동 새안교회 본당에서 2시간 이상 진행된 이번 세미나에는 정소영 한의학 박사가 강사로 초청되어 한의 치료, 특별히 여성치유에 중점을 두고 강의했다. 또 한방 속에 있는 하나님의 치유와 과학적인 근거로써의 한방의학에 대해 설명해 참석자들의 큰 관심을 모았다.

정소영 원장은 지금의 자리에 있기까지의 겪었던 고민과 어려움 그리고 그 가운데 있었던 하나 님의 도우심과 이끄심, 그리고 여성질환치유를 위해 쌓여있던 수많은 임상자료와 과학적 근거들 을 통해 한의학의 객관성 및 합리성을 설명하면서도, 한의학에 부분적으로 등장하는 모호하거나 미신적인 부분들에 대해서는 안타까워 했다. 그녀는 현대 사회 가운데 한의학의 나아갈 길과 발전 방향성에 대해 전문적인 한의지식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정 원장은 "하나님께서 저에게 주신 소망을 함께 나눠 기뻤다"고 밝히고, "강의를 하면 여운이 가시지 않는다고 말하는 분들도 계신데, 함께 기독한의사 모임을 만들고 활동해 나가고 싶다"고 이야기 했다.

이후 신명섭 대표가 성누가회에 대해 설명하고, 기념촬영 후 참석자들과 교제의 시간을 가졌다.

한편 이번 세미나에는 성누가회 회원이 아닌 한의사들도 참석해 관심을 보였다. 이들 대부분은 성누가회 활동에 깊은 관심을 가졌으며, 추후의 모임과 행사 적극 참여해 회원으로써 봉사활동과 의료선교에 대한 참석을 원한다고 전했다.

세미나 이후 한 참석자는 "세미나 내용이 매우 유익했고 성누가회의 활동에 대해서도 알게 되어 매우 뜻깊었던 시간이었다"고 밝히고, "성누가회 활동을 통해 하나님을 더 깊히 만나고 주님의 사랑을 증거할 수 있는 기회를 가져 보고 싶다"고 이야기 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