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 선택 한국 미국
Christiandaily.co.kr
2014.07.22 (화)

"사랑에는 두려움이 없다"…새생명비전교회-뉴호프교회 통합

[기독일보]   LA=토마스 맹 기자 chm137@gmail.com

입력 2013.02.07 10:02 | 수정 2013.02.07 10:02

Print Email 글자 크기 + -

강준민 목사 목회서신 통해 "사랑으로 담대히 연합하자"언급

새새명비전교회와 뉴호프교회가 전격 통합한다.

새생명비전교회(담임목사 강준민) 의 한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해부터 두 교회 통합에 관한 내부적인 논의가 진행돼 오다 이달 중순 전격 통합하기로 결정했다. 뉴호프교회는 현재 담임목사가 공석 중이다. 뉴호프교회에 남아있는 채무 403만 달러를 새생명비전교회측이 분담하기로 결정되면서 구체적인 행정 수순을 밟고 있는 중이다.

이번 통합을 계기로 LA고등학교와 이디오피아교회를 예배당으로 빌려 쓰던 새생명비전교회는, 행정 절차를 마무리한 후 뉴호프교회(2861 Los Feliz Blvd)로 이전하게 된다.

한편 강준민 목사는 27일 목회서신을 통해 "하나님이 새 땅을 주셨다. 하나님이 뉴호프교회 성도님들과 연합을 하도록 축복하셨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강 목사는 "여태껏 목회하면서 두 교회가 연합하는 일을 생각해 본 적이 없었다. 그렇지만 사랑에는 두려움이 없다. 하나님의 사랑을 힘입은 우리들은 사랑으로 담대히 연합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

  • 미투데이
  •  

  • 최경환-이주열

    최경환(오른쪽)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1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첫 회동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스승의날

    스승의 날을 맞아 선생님께 카이이션을 드리는 초등학생

  • 27일자-노동신문

    北 노동신문은 27일자 1면에 김정은이 최첨단수준에서 새로 개발한 초정밀화된 전술유도탄시험발사현장을 찾은 모습을 사진과 함께 보도하고 있다. 이날 시험발사 현장은 황병서, 변인선, 박정천, 홍영칠 등이 동행했다. (사진=노동신문)

  • 여객기-격추

  • 대법원

    서울 서초구 서초동 대법원 본관 중앙화단에 있는 '법과 정의의 상'(엄태정 서울대 미대 교수 作)이라는 조형물. 외곽 원의 수직 상승구조는 한국적 법과 정의의 상징인 해태의 뿔과 꼬리를 주된 조형요소로 도입한 것으로서 법의 엄격성과 존엄성을 나타내고, 내부 반원의 수평구조는 저울을 조형화한 것으로 법의 형평성 및 사랑과 보호를 표현했다. 그 뒤로 자유 평등 정의라는 글씨가 또렷하다

광고

인기 교회일반 기사

< >
광고
  • Group Site ::
  • 선교신문
  • Cportal
  • Bible Portal
  • Ccast
  • CHTV
기독일보

주소 : 서울특별시 성북구 안암로 53 | 등록번호 : 서울 다07360 | 등록일자 : 1990.07.19 | 발행인 : 김광수 | 편집인 : 장세규
회사소개 | 기사제보 | TEL 02-739-8119 | FAX 02-739-8120 | Copyright © Christiandaily.co.kr All rights reserved.

기독일보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