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09.24 (일)

문재인 대통령, 공정거래위원장에 '재벌 저격수' 김상조 지명

기독일보 이철규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7. 05. 18 11:30  |  수정 2017. 05. 18 11:59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국가보훈처장에 피우진 예비역 중령…사상 첫 여성 보훈처장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내정자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내정자 ©청와대

[기독일보=정치]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국회 인사청문회 대상인 장관급인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에 '재벌 저격수'로 불리는 김상조 한성대학교 교수를 지명했다.

조현옥 인사수석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김 교수는 경제력 집중완화 등 경제 개혁과 국정 철학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새로운 대·중소기업 관계 정립 등 경제 개혁 방향을 정립할 적임자"라고 말했다.

이어 "대통령께서 장관급 인사 중 첫째로 공정거래위원장에 김 교수를 내정한 것은 위기의 민생경제를 살리기 위해 시급히 공정한 시장환경을 만들겠다는 뜻"이라며 "불공정한 시장체제로는 경제위기 돌파가 불가능하다는 판단이 반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는 참여연대 재벌개혁감시단장, 경제개혁센터 소장 등을 역임했으며 대선 캠프에서 재벌 개혁과 관련한 정책과 공약을 입안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

공정거래위원장은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에 따라 국무총리 제청과 국회 인사청문회 절차를 거쳐 임명해야 하는 자리다.

현재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의 국회 인사청문 절차가 진행 중인 탓에 유일호 경제부총리가 김 후보자를 제청했다.

피우진 국가보훈처장
▲피우진 신임 국가보훈처장 ©청와대

문 대통령은 또 국가보훈처장에 피우진 육군 예비역 중령을 임명했다.

조 수석은 "피 보훈처장은 육군 예비역 중령으로 1979년 소위로 임관, 특전사 중대장, 육군 205 항공대대 헬기 조종사 등 남성 군인들도 감당하기 어려운 길에서 스스로 힘으로 유리 천장을 뚫고 여성이 처음 가는 길을 개척해 왔다"고 밝혔다.

이어 "특히 2006년 유방암 수술 후 부당한 전역조치에 맞서 싸워 다시 군에 복귀함으로써 온 여성들뿐만 아니라 국민에게 감동을 주었다"고 설명했다.

피우진 신임 보훈처장은 역대 보훈처장 가운데 최초의 여성 수장이다.

피 신임 처장은 5·18 기념식에서 '님을 위한 행진곡'을 부를 것인가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애국가도 씩씩하게 부르고, '님을 위한 행진곡'도 씩씩하게 부르겠다"고 답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