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09.21 (목)

미 식품의약국, 1일 당분 섭취 50g이내로 제한

기독일보 편집부 기자

입력 2015. 11. 11 09:50  |  수정 2015. 11. 11 09:52

Print Print 글자 크기 + -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당분 섭취 제한량을 권고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뉴욕타임스가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FDA 권고안은 '설탕 등 당분 섭취량이 하루 섭취 칼로리의 10%를 넘지 말아야 한다'는 내용이다.

이에 따라 FDA는 만 3세 이상은 하루 당분 섭취량을 12.5찻술(50그램)이 넘어서는 안 된다고 권고했다. 이는 캔 콜라 한 병에 해당하는 분량이다.

또 1∼3세의 경우에는 하루 당분 섭취량을 25그램으로 제한해야 한다.

세계보건기구(WHO)도 당분섭취는 일일 섭취 칼로리의 10% 이내로 줄여야 한다는 입장이다. 다만, 과일과 채소, 우유 등에 대해선 특별한 제한을 두고 있지 않다.

미국 심장학회는 세계보건기구나 FDA보다 더 엄격한 기준을 지지하고 있다.

여성의 경우 하루 당분 섭취량을 100칼로리(6찻술)로 제한하고, 남성은 150칼로리(9찻술)를 넘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이다.

FDA는 지난 7월 모든 식품에 첨가당(added sugar) 표시를 의무화할 방침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Copyright © Christiandaily.co.kr All rights reserved.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