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09.22 (토)

"단기선교여행, 선교 관심자들에게 큰 영향 준다"

기독일보 홍은혜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8. 03. 05 22:46  |  수정 2018. 04. 26 15:18

Print Print 글자 크기 + -

미션파트너스 '단기선교여행' 주제 설문조사결과 발표

한철호 선교사
한철호 선교사(미션파트너스 대표)

[기독일보] 미션파트너스(대표 한철호 선교사)가 주최하는 퍼스펙티브스 선교훈련 수료생 125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 결과 단기선교여행이 선교 관심자들에게 미치는 영향이 상당한 것으로 파악됐다.

설문 참여자 가운데 “단기선교여행이 선교참여와 헌신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84.6%로 나타났고, 48%가 2018년 중에 단기선교여행을 계획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방문하는 지역으로는 동남아시아(46.6%), 서남아시아(21.6%), 아프리카(19%), 중앙아시아(17.2%), 중동(7.8%), 남미(10.3%) 순으로 나타났다. 여전히 아시아권으로 가는 사람들에 제일 많았고, 중앙아시아 방문이 이전에 비해서 현저하게 줄어든 것이 새로운 현상이다. 이것은 최근 중앙아시아 선교 상황이 이전에 비해 통제가 강화된 결과로 보인다.

선교 관심자 중에 단기선교여행에 대한 관심과 참여가 높은 것에 비해 단기선교여행을 위한 훈련에 참여할 의향이 있는가라는 질문에는 6.5%만 의향이 있다고 응답했고, 44.4%는 참여할 의향이 없거나, 잘 모르겠다(52.4%)라고 응답했다. 일반적으로 단기선교여행은 가지만 준비하고 가야 한다는 과제에는 소극적으로 반응하는 것을 볼 수 있다.

한편 미션파트너스에서는 선교관심자와 단기선교여행 준비자들을 위한 퍼스펙티브스 훈련을 3월 초부터 전국적으로 개설한다.
퍼스펙티브스(PSP) 훈련은 선교에 대한 성경적, 역사적, 문화적, 전략적 관점을 배우는 12주 과정으로 전 세계적으로 알려진 프로그램이다. 한국에서 이미 3만명 이상이 이 훈련을 받았다.

4월 8일부터 4주간은 단기선교여행스쿨도 개설한다. 단기선교여행스쿨은 미션파트너스 산하의 “21세기단기선교위원회”가 개발한 프로그램이다. 준비된 단기선교여행의 과제를 풀어갈 수 있도록 준비단계, 현장사역, 사후관리의 세 영역으로 단기선교여행을 준비할 수 있도록 돕는 내용이다.

모든 훈련의 문의와 신청은 www.missionpartners.kr 혹은 02-889-6400으로 연락하면 된다.

관련기사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