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10.22 (월)

귀순 북한 병사 목숨 건졌다

기독일보 하석수 기자 (hss@cdaily.co.kr)

입력 2017. 11. 22 13:29  |  수정 2017. 11. 22 13:29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기독일보=정치] 공동경비구역(JSA)을 통해 귀순하다가 총상을 입은 북한 군인이 의식을 완전히 회복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기 수원 아주대병원 중증외상센터 이국종 교수는 22일 2차 브리핑을 통해 "환자는 사망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교수는 브리핑에 앞서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현재 환자의 의식은 명료한 상태"라며 "다만 환자는 총격으로 인한 부상, 2차례의 대수술 등으로 심리적 스트레스가 심해 우울감을 보이고 있어 정신건강의학과에서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에 대한 평가와 조사를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와 함께 감염 등 후유증이 더이상 발생하지 않을 정도의 상태가 확인될 때까지 적어도 수일 이상 중환자실 치료를 계속할 예정"이라며 "이후 환자의 이송과 치료에 대해선 관계 기관과 협의해 결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