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05.01 (월)

구세군 안산 다문화센터, 단원보건소 ‘소녀시인’ 장유진 양에 생활지원금 전달

기독일보 박기호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7. 02. 10 22:16  |  수정 2017. 02. 10 22:16

Print Print 글자 크기 + -

안산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의 건강권 보을 위해 지속적인 협력 약속

구세군 안산 다문화센터, 단원보건소 ‘소녀시인’ 장유진 양에 생활지원금 전달
▲구세군 안산 다문화센터가 지난 3일 단원보건소 ‘소녀시인’ 장유진 양을 위한 생활지원금 전달하고 있다. ©한국구세군 제공

[기독일보=사회] 지난 3일 구세군 안산 다문화센터(센터장 최혁수)는 안산시 단원보건소(소장 이홍재)를 방문하여 관내 ‘소녀 시인’으로 불리는 장유진 양을 위해 생활비를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선천성 뇌동정맥 기형으로 전신마비가 된 가운데서도 유일하게 움직일 수 있는 오른손을 들어 스프링노트 58권에 1만여 편의 시를 써 내려간 ‘기적의 소녀 시인 장유진 양’은 지난 2015년부터 안산시 단원보건소 방문보건계(계장 이숙희)에서 장애인 재활사업대상자 정기관리군으로 등록관리하고 있다.

특히 장유진 양은 2015년 11월 12번째 뇌출혈이 발생하여 서울 삼성병원에 의식이 없는 상태로 수개월 동안 입원하여 치료비를 걱정하던 중 안산시 단원보건소에서 희귀난치 치료비지원 대상 여부를 검토하였으나 수혜를 받을 조건이 되지 않아 구세군 안산 다문화센터와 연계하여 장유진 양의 치료비 모금을 위해 구세군 자선냄비본부의 온라인 모금을 통해 2016년 8월 1차로 1,500만원 가량을 지원해 주었으며, 이번에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행복주식거래소를 통해 두 번째로 지원을 할 수 있게 되었다.

앞으로도 구세군 안산 다문화센터는 안산의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의 건강권 보장을 위해 더욱 안산시 단원보건소를 적극적으로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