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tiandaily.co.kr
2018.07.19 (목)

남북, 北대표단 평창 파견·군사당국회담 개최 합의

기독일보 하석수 기자 (hss@cdaily.co.kr)

입력 2018. 01. 09 22:01  |  수정 2018. 01. 09 22:01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기독일보=정치] 남북은 9일 평창 동계올림픽 계기에 북한 대표단과 선수단 등이 방남하며, 이와 별도로 군사적 긴장상태를 해소하기 위해 군사당국회담을 개최한다는데 합의했다.

남북은 이날 판문점 남측 평화의집에서 열린 고위급회담 결과를 담은 이런 내용을 포함한 3개 항의 공동보도문을 채택했다.

남북은 공동보도문에서 북측이 평창 동계올림픽에 고위급대표단과 민족올림픽위원회 대표단, 선수단, 응원단, 예술단, 참관단, 태권도시범단, 기자단을 파견하기로 하고, 남측은 필요한 편의를 보장하기로 했다.

남북은 또 군사적 긴장상태를 완화하고 한반도의 평화적 환경을 마련해 민족적 화해와 단합을 도모하기 위해 공동으로 노력하기로 했다고 공동보도문은 전했다.

이와 함께 남북은 "남북 선언들을 존중하며 남북관계에서 제기되는 모든 문제들을 우리 민족이 한반도 문제의 당사자로서 대화와 협상을 통해 해결해 나가기로 했다"면서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남북고위급 회담과 함께 각 분야의 회담들도 개최하기로 했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