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11.21 (화)

게인코리아, 고양 원흥동에 새 둥지

기독일보 편집부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7. 08. 11 14:05  |  수정 2017. 08. 11 14:05

Print Print 글자 크기 + -

오는 10월 네팔 IT센터 완공식 등 하반기 사역 진행

게인코리아

[기독일보] 국제구호단체인 사단법인 게인코리아(대표 최호영 목사)가 사무실을 고양시 원흥동으로 이전했다. 원흥역에서 1분 거리인 반도유스퀘어 808호에 새 둥지를 틀었다.

게인코리아는 지난 2009년 4월 설립되었으며 서울, 수원, 청주, 대전, 용인, 부산, 인천 등 7개 지역에서 차상위 계층의 청소년 50명을 결연하여 100명의 대학생 멘토가 이들을 돕고 있다.

또한 탄자니아, 베냉 등 5개 나라에 우물사역과 아이티와 네팔 등 지진 피해자들을 돕기 위한 긴급구호사역을 진행해왔다.

지난 2월에는 라오스의 수도 비엔티안 시내 돈꿔이 지역에 소재한 비앤티안 글로리스쿨(이하 ‘VGS’, 이사장 최종운, 교장 이인열) 학교 강당 증축을 후원하여 완공식을 가졌다. 현지는 중고등학교 신축을 위한 ‘희망의 학교’ 결연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오는 10월에는 네팔 IT센터 완공식을 갖는다.

Print Print 글자 크기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