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션을 선택하세요.   기독교 일반 cls
에디션 설정
Christiandaily.co.kr
2017.12.19 (화)

北, "ICBM '화성-14형' 발사 성공" 주장

기독일보 박기호 기자 (press@cdaily.co.kr)

입력 2017. 07. 04 16:15  |  수정 2017. 07. 04 16:17

Print Print 글자 크기 + -

김정은 직접 참관…"정점고도 2,802㎞·933㎞ 비행"

북한이 정밀조종탄도탄을 발사하는 모습(사진=노동신문 자료)
▲북한이 정밀조종탄도탄을 발사하는 모습(사진=노동신문 자료) ©SPN 제공

[기독일보=북한] 북한은 4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4형을 성공적으로 발사했다고 주장했다.

북한은 이날 국가과학원 중대보도에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결단에 따라 국방과학원 과학자, 기술자들은 새로 연구개발한 대륙간탄도로케트(미사일) ‘화성-14형' 시험발사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발표했다.

조선중앙통신은 "대륙간탄도로케트 ‘화성-14형은 4일 오전 9시 북한 서북부지대에서 발사되여 예정된 비행궤도를 따라 39분간 비행해 동해 공해상의 설정된 목표수역을 정확히 타격했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또 "시험발사는 최대고각발사체제로 진행됐으며, 주변국가들의 안전에 그 어떤 부정적영향도 주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보도에 따르면 ICBM은 정점고도 2,802㎞까지 상승하여 933㎞의 거리를 비행했다.

통신은 또 “김정은 위원장이 ICBM ‘화성-14형’ 시험발사과정을 현지에서 관찰하고 그 빛나는 성공을 세계만방에 장엄히 선언했다”고 주장했다.

통신은 "국가핵무력 완성을 위한 최종관문인 대륙간탄도로케트 ‘화성-14’형시험발사의 단번성공은 당의 새로운 병진노선의 기치따라 세기를 두고 강위력한 국방력을 갈망해온 공화국(북한)의 역사에 특기할 대경사, 특대사변"이라고 밝혔다.

이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북한)은 핵무기와 함께 세계 그 어느 지역도 타격할 수 있는 최강의 대륙간탄도로케트를 보유한 당당한 핵강국으로서 미국의 핵전쟁위협공갈을 근원적으로 종식시키고 조선반도(한반도)와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믿음직하게 수호해 나갈 것”이라도 주장했다.

관련기사

Print Print 글자 크기 + -